본문바로가기
통합검색

메인 주요 글

주요 아티클

액체의 표면에서 발생하는 '표면장력'

액체의 표면에서 발생하는 '표면장력'

액체의 표면 에너지로 인해 생기는 힘.
액체를 구성하는 분자들 사이에는 서로 끌어당기는 인력이 있다. 만약 인력이 없다면 액체는 유한한 크기를 가질 수 없었을 것이다. 반대로 분자와 분자 간의 거리가 특정 거리보다 가까워지면 분자들끼리 서로 밀어내는 척력이 작용한다. 유체 내부로 향하는 알짜 분자력이 존재할 경우, 내부로 향하는 분자력이 액체 표면을 팽팽히 잡아당긴다.
예를 들어, 물 위에 떠다니는 소금쟁이, 거미줄에 매달려 있는 물방울, 풀잎 위의 빗방울이 굴러가는 모습 등을 보면 액체의 표면이 팽팽히 잡아당겨진 막의 특성을 알 수 있다. 정리하면, 액체 분자간 인력의 균형이 액체의 표면 부근에서 깨지기 때문에 이곳에 있는 분자의 위치에너지는 액체 속의 분자보다더커지는데,이로 인해 액체는 표면적에 비례하는 표면에너지를 가지게되고,이 에너지를 최소로 만들려는 작용이 바로'표면장력'으로 나타나는 것이다. 표면장력은 단순히 액체의 자유표면뿐만 아니라 섞이지 않는 액체의 경계면, 고체와 기체, 고체와 고체의 접촉면 등표면의 변화에 대한 에너지가 존재할 때 보편적으로 생기는 현상으로, 계면장력(界面張力)이라고도 한다.비눗방울이나 액체 속의 기포

포토 커뮤니티

지구촌 여행기